“괴물이 돼가는 민주당, 안 변한 국민의힘…누가 되든 선거 후가 더 걱정” [이진구 기자의 對話]



대선이 희망을 보는 장이 아니라, 거대 양당의 복수혈전에 그친다면 나라에 미래가 있을까. 후보들은 저마다 자신이 대통령이 돼야한다지만 누가 되든 대선 후가 더 걱정이라는 사람들도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